Home 뉴스T IT 구글, 인공지능 한국 산학연 구축하는 ‘구글 AI위크 2018’ 개최

구글, 인공지능 한국 산학연 구축하는 ‘구글 AI위크 2018’ 개최

336
0
SHARE
(구글 AI로고, 구글코리아)

(철도신문)=구글코리아(사장 존 리)는 25일부터 29일까지 나흘동안 ‘모두를 위한 AI’라는 주제로 국내 산학연 기관과 협력해 인공지능기술의 방향성과 과제를 논의하는 ‘구글 AI위크 2018′(AI week with Google 2018)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4차산업혁명의 주요 키워드인 인공지능(AI: Artificial Intelligence) 및 머신러닝(Machine Learning: ML)의 혁신 방향 및 과제에 대해 토론하는 장소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25일에는 지난 5월 구글 마운틴뷰 본사에서 진행됐던 구글 개발자 컨퍼런스 ‘Google I/O 2018’를 국내에서 한국어로 설명받을 수 있는 ‘구글 포 모바일 I/O 리캡 2018’이 서울 봉은사역 코엑스컨벤션센터 그랜드볼륨에서 열린다. 이 자리에서는 순다 피차이 구글 사장이 선언한 ‘모두를 위한 AI'(AI for everyone)를 구현하는 구글의 인공지능 제품과 기술이 소개되며, 또한 관련 제품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체험존도 제공된다.

이어 26일에는 ‘AI with Google 2018‘ 컨퍼런스가 서울 삼성역 구글캠퍼스서울에서 개최된다. 이날 행사에는 구글의 제프 딘(Jeff Dean) AI프로젝트 총괄이 키노트 강연을 진행한 이후, 황의종 교수(KAIST), 김윤 센터장(SK텔레콤 AI리서치센터), 유승일 박사(카카오모빌리티), 황리건 CTO(원티드랩), 정규환 기술이사(뷰노)가 학계, 산업계, 스타트업을 대표해 발표한다. 이어 오후에는 국내 석학 및 전문가들과 ‘모두를 위한 AI’ 혁신강국 성취를 위한 패널 토의가 열린다.

27일 오후에는 언론의 AI혁신을 위해 한국언론학회(회장 이민규)와 함께 미디어 혁신 워크샵을 개최, 언론 현장에서 AI를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지 다룬다. 또한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스타트업에서 활용이 가능한 AI 기술 및 혁신을 토의하는 ‘스타트업과 함께 하는 머신러닝 데이’가 구글캠퍼스서울에서 열린다.

마지막으로 28일에는 오전에 언론을 대상으로 ‘구글 AI포럼’이 열린 이후, 저녁에는 2016년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알파고와 이세돌 9단과의 대국을 담은 다큐멘터리 ‘알파고'(AlphaGo)가 재상영된다.

구글코리아 존 리 사장은 “한국에서도 2016년 알파고(AlphaGo) 대국 이래 산업계, 학계, 정부 등 다양한 부문에서 AI 혁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관련 논의도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면서 “이번 AI 위크를 통해 AI 관계자들이 정보를 교류하고,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하여 대한민국 사회의 모든 부문에서 AI 기술이 활용될 수 있도록 견문을 넓히는 자리를 마련했으니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윤은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