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main news 코레일 ‘역사 소음·진동저감 궤도시스템’ 개발해 시범 설치

코레일 ‘역사 소음·진동저감 궤도시스템’ 개발해 시범 설치

580
0
SHARE
대천역에 시범설치한 ‘사전제작형 플로팅 슬래브궤도’ 모습

(철도신문)=코레일은 열차 운행으로 생기는 진동을 저감하는 ‘사전제작형 플로팅 슬래브 궤도’를 국내 최초로 개발해 대천역에 시범 설치했다.
이번에 제작된 사전제작형 플로팅 슬래브궤도는 국토교통부 철도기술연구사업으로 선정돼 코레일이 ㈜에스코알티에스, 평화엔지니어링, 한국철도기술연구원 등과 공동 연구작업로 개발한 국산 기술이다.

‘ㅍ’자 형태의 콘크리트 구조물인 사전제작형 플로팅 슬래브궤도는 궤도를 공중에 띄우는 플로팅(부유)의 원리를 이용했다. 이 기술은 열차 운행 시 선로 아래로 전달되는 소음진동을 감소시키는 방식이다.

이번 열차궤도시스템 도입으로 역사 내부 소음과 진동이 줄어들면 역 이용고객 만족도가 높아질 뿐 아니라 역무원 근무환경도 개선될 수 있다는 것이 코레일 측 설명이다. 또 건물이 소음과 진동의 영향을 많이 받기 때문에 건물 내구성 향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어 코레일 측은 열차 운행소음 감소와 더불어 독자적 철도기술로 열차 운행중단 없이 선로를 신속히 개량할 수 있게 된 데 의미가 있다고 덧붙였다.

이 시스템은 약 1년 동안 시범운영 기간을 거쳐 향후 소음진동 정도에 따라 역에 단계적으로 설치될 예정이다./이연숙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