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main news 광주~대구 달빛철도 조기 건설 ‘박차’

광주~대구 달빛철도 조기 건설 ‘박차’

549
0
SHARE
달빛내륙철도 노선도/대구 시정홍보관 사진

(철도신문)=대구~광주간 달빛내륙 철도건설을 위해, 영·호남 지자체들이 또 다시 머리를 맞댄다. 대구시는 대구~광주 철도건설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경유지 9개 지자체 담당과장들과 현안을 논의하기 위한 제2차 실무자협의회를 20일 오전 11시 대구시청에서 가진다.

해당지자체는 대구와 광주를 비롯해 경북 고령, 경남 합천·거창· 함양, 전북 남원·순창, 전남 담양이다.

지난해 10월에 제1차 실무자협의회를 열고 12월에는 국회포럼을 열었다. 내년 사업타당성 조사용역비로 국비 5억원을 신청했지만 정부예산안에 반영되지 못했다.

올해는 대구시와 광주시가 자체적으로 3억원(대구 1.5, 광주 1.5)을 마련해 사업의 경제성논리와 당위성을 찾기 위해 용역을 실시할 예정이다.

제2차 실무자협의회에서는 ‘철도건설의 조속한 추진을 위한 국비확보와 오는 3월에 열릴 예정인 9개 지자체장 협의회 개최’에 관해 논의하고 앞으로 계획을 협의한다.

달빛내륙철도는 대구에서 광주까지 191km를 고속화철도로 건설하며, 총사업비 4조 8987억원을 전액국비로 추진하는 대형 국책사업이다. 고속화철도는 시속 200∼250km로 주행해 대구에서 광주까지 1시간 안에 갈 수 있다.

호남선, 경부선, 전라선 및 경부고속도로 등과의 연계교통망 구축으로 철도 수혜지역 인근 주민들의 경제적 혜택과 탄탄한 남부경제권 구축을 예상한다./이연숙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