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main news 코레일, 16~17일 설 열차 승차권 예매 실시

코레일, 16~17일 설 열차 승차권 예매 실시

323
0
SHARE
사진=뉴스T

(철도신문)=코레일이 올해 설 열차승차권을 오는 16일(화)과 17일(수) 이틀간 코레일 홈페이지와 지정된 역 창구 및 승차권 판매 대리점에서 예매가 시작된다.

16일(화)은 경부.경전.동해.충북선 등의 승차권을, 17일(수)에는 호남.전라.경강.장항.중앙선 등의 승차권을 예매 할 수 있다.

70%가 배정된 홈페이지를 통한 예매는 오전 6시부터 오후 3시까지 9시간 동안 예매할 수 있으며, 1회 6매까지 예매가 가능 하다.
인터넷으로 예약한 승차권은 1월 17일(수) 16시부터 1월 21일(일) 24시까지 결제해야 하며, 결제하지 않은 승차권은 자동으로 취소되어 예약대기 신청자에게 우선 제공된다.

30%가 배정된 지정 역과 승차권 판매 대리점에서는 오전 9시부터 11시까지 2시간 동안 1인당 12매까지 예매가 가능하다.

2월 14일(수)부터 2월 18일(일)까지 5일간 운행하는 KTX.새마을.무궁화호 등의 열차와 O.V.S.DMZ-트레인 등 관광전용열차의 승차권이 해당 된다.

예매기간에 판매되고 남은 승차권은 1월 17일(수) 16시부터 평시처럼 구매할 수 있다.

‘17년 추석 특별수송기간 중 판매된 승차권(총 680만매)에서 264만매(38.9%)가 반환되어 명절승차권 선점에 대한 문제점이 큰 것으로 나타나 올해부터 예약부도 최소화와 실제 구입자의 승차권 구입기회 확대를 위해 설 승차권에 한해 반환수수료 기준을 강화할 방침이다.

또한 스마트폰 앱 ‘코레일톡’과 자동발매기에서는 설 승차권을 예매할 수 없으나, 잔여석을 판매하는 17일 16시부터는 예매가 가능하다.

장거리 이용고객의 승차권 구입 기회 제공을 위해 서울(용산)~수원(광명), 부산~삼랑진, 목포~나주, 진주~마산 등 단거리 구간의 승차권은 예매 대상에서 제외된다.

한편, 설 승차권 예매 전용 홈페이지를 12일(금) 오후 2시에 사전 오픈하여 열차시각표, 결제기한, 예약매수 등 예매사항에 대한 안내와 예약방법을 확인할 수 있다.

시각장애인으로 사전 등록한 회원은 예약 가능 시간이 기존 3분에서 10분으로 연장되고, 사전에 희망 날짜·열차종류·구간 등의 여행정보를 미리 저장해 예매 기간에 활용할 수 있다./박순희 기자